자유게시판

  • 홈 >
  • 함께해요^^ >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나를 회복시키는 것 운영자 2019-01-02
  • 추천 0
  • 댓글 0
  • 조회 353

http://duam.onmam.com/bbs/bbsView/57/5520134

나를 회복시키는 것

 

마샤 에븐스 라는 십대 소녀가 있었습니다.

입 주위의 신경 조직이

잘못되어 수술 받았는데

수술 도중 신경을 잘못 건드려

어린 소녀의 입이 그만

비뚤어지고 말았습니다.

 

입이 비뚤어진 소녀는 친구를 만나는 것도

학교에 가는 것도 싫어했습니다.

집에서도 거의 말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점점 더 우울한 소녀가 되어갔습니다.

 

13번째 생일을 맞던 날,

이 소녀 앞으로 선물이 배달되어 왔습니다.

굉장히 아름다운 치자꽃이었는데

누가 보냈는지 이름이 없었습니다.

 

단지 "마샤, 마샤 내가 너를 사랑한다~"라고

적은 메모지만 있었습니다.

치자꽃을 보고 있던 마샤가

몇달 만에 입을 열었습니다.

 

"엄마, 누가 이꽃을 보냈을까?"

"글쎄, 누굴까?

너를 좋아하는 남학생이겠지?"

"누가 나 같은걸 좋아해?"

"아니야, 너를 좋아하는 사람이 있을꺼야."

"그럴까?"

정말 아무것도 아닌것 같은

치자꽃 하나 때문에

마샤가 입을 열기 시작한 것입니다.

 

그 다음 해 생일에도 치자꽃이 배달되었습니다.

 

마샤는 점점 더 밝아졌고

좋은 남자를 만나 결혼도 하게 되었습니다.

치자꽃은 마샤가 결혼할 때까지 계속 배달되었습니다.

그런데 결혼한 후에는

더이상 꽃이 배달되지 않았습니다.

 

마샤의 어머니가 세상을 떠났기 때문입니다.

그제야 마샤는 알게 되었습니다.

누가 그 꽃을 보냈는지.

 

꽃이 마샤의 인생을 바꾼 것이 아닙니다.

엄마의 사랑이 마샤를 바꾸어 놓았습니다.

 

많은 그리스도인들은

 "나는 십자가 앞에서 새로운 삶을 찾았습니다."라고 고백합니다.

 

'십자가'라는 나무가 우리 인생을 변화시킨 것입니까?

아닙니다.

십자가가 아니라

십자가에 나타난 예수님의 사랑이

우리를 변화시킨 것입니다.

 

(펌)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목회칼럼 (담임목사 박성수) 운영자 2019.01.20 0 479
다음글 God is good all the time. 운영자 2018.12.29 0 384